2021.01.18 (월)

기상청 제공
백군기 시장, 국회 찾아 국토부 제2차관 면담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군기 시장, 국회 찾아 국토부 제2차관 면담

09.jpg

 

백군기 용인시장은 지난 23일 국회를 방문해 김민기 국회의원과 국토교통부 손명수 제2차관을 면담하며 경강선 연장 등 용인시 계획 3개 철도 노선이 내년 상반기 확정 예정인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해달라고 건의했다.

백 시장은 시에서 건의하는 3개 노선은 철도교통 소외지역인 용인 동남부 지역의 교통난 해소를 위해 반드시 추진되어야 하며 분당선 연장은 대통령 공약사항이기도 했다는 점을 강조했다.

앞서 시는 지난 2019년부터 광주 삼동역~에버랜드~이동~안성을 잇는 경강선 연장과 기흥역에서 동탄2신도시~오산대를 잇는 분당선 연장, 동탄역~남사~이동~원삼~부발역을 잇는 동탄~부발선 신설을 정부에 건의해 왔다.

손 차관은 용인지역의 철도 필요성에 대해선 공감하고 있다충분히 고민하고 검토해 보겠다고 말했다.

 

10.jpg

 

이와 함께 성남·용인·수원 3개 시가 공동으로 추진하고 있는서울3호선 연장 대응 및 효율적 대안 마련 사전타당성 조사 용역과 관련해 수서 차량기지 이전을 포함한 서울 3호선 연장 노선() 검토 추진 사항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하현정 기자]

<저작권자(c) 경기미디어신문,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