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3 (금)

  • 흐림속초19.7℃
  • 구름많음20.7℃
  • 구름많음철원19.8℃
  • 구름조금동두천19.7℃
  • 구름조금파주18.9℃
  • 구름조금대관령13.1℃
  • 비백령도17.9℃
  • 구름조금북강릉18.9℃
  • 구름조금강릉19.9℃
  • 구름조금동해18.1℃
  • 박무서울21.9℃
  • 박무인천21.4℃
  • 구름많음원주21.5℃
  • 흐림울릉도18.4℃
  • 박무수원20.0℃
  • 흐림영월18.1℃
  • 흐림충주20.6℃
  • 흐림서산20.8℃
  • 흐림울진17.6℃
  • 구름많음청주21.7℃
  • 구름많음대전22.4℃
  • 흐림추풍령18.7℃
  • 구름많음안동18.2℃
  • 구름많음상주19.2℃
  • 흐림포항19.9℃
  • 흐림군산21.9℃
  • 구름많음대구20.3℃
  • 박무전주20.8℃
  • 흐림울산19.0℃
  • 흐림창원19.6℃
  • 흐림광주21.4℃
  • 흐림부산20.5℃
  • 흐림통영20.8℃
  • 흐림목포21.6℃
  • 흐림여수21.8℃
  • 비흑산도19.1℃
  • 흐림완도21.0℃
  • 흐림고창20.6℃
  • 흐림순천18.1℃
  • 박무홍성(예)20.8℃
  • 비제주22.7℃
  • 흐림고산20.8℃
  • 흐림성산22.1℃
  • 흐림서귀포22.9℃
  • 흐림진주18.2℃
  • 구름조금강화18.6℃
  • 구름많음양평19.7℃
  • 맑음이천19.8℃
  • 구름많음인제19.3℃
  • 구름많음홍천20.9℃
  • 구름조금태백14.0℃
  • 구름많음정선군17.4℃
  • 흐림제천18.5℃
  • 흐림보은19.1℃
  • 흐림천안19.3℃
  • 흐림보령21.3℃
  • 흐림부여21.1℃
  • 흐림금산19.9℃
  • 구름많음21.4℃
  • 흐림부안20.8℃
  • 흐림임실19.5℃
  • 흐림정읍20.2℃
  • 흐림남원20.9℃
  • 흐림장수17.4℃
  • 흐림고창군20.8℃
  • 흐림영광군20.5℃
  • 흐림김해시19.5℃
  • 흐림순창군20.1℃
  • 흐림북창원19.9℃
  • 흐림양산시20.6℃
  • 흐림보성군21.1℃
  • 흐림강진군21.3℃
  • 흐림장흥19.8℃
  • 흐림해남20.7℃
  • 흐림고흥19.3℃
  • 흐림의령군18.8℃
  • 흐림함양군18.1℃
  • 흐림광양시22.1℃
  • 흐림진도군
  • 구름많음봉화14.7℃
  • 흐림영주17.4℃
  • 흐림문경17.7℃
  • 흐림청송군15.1℃
  • 구름많음영덕16.4℃
  • 구름많음의성17.1℃
  • 흐림구미19.7℃
  • 흐림영천18.1℃
  • 흐림경주시17.8℃
  • 흐림거창18.2℃
  • 흐림합천18.6℃
  • 흐림밀양19.2℃
  • 흐림산청18.3℃
  • 흐림거제20.7℃
  • 흐림남해19.7℃
기상청 제공
여주시 미술관 아트뮤지엄 려 개관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동지역

여주시 미술관 아트뮤지엄 려 개관

개관전시 ‘동화전’ 오픈

14.jpg

 

여주시 예술인들의 오랜 염원이었던 전문 전시공간이 드디어 여주프리미엄아울렛 퍼블릭마켓 내 여주도자판매장 맞은편에 총 437(133)의 규모로 조성됐다.

전시장 내부는 이동식 파티션이 설치되어 있어 공간을 최대한 활용할 수 있도록 계획되었다.

이로써 격을 갖춘 전문 전시관으로서 개인 전시부터 30~40명 규모의 단체전시가 가능해졌다.

여주시 미술관 아트뮤지엄 려의 의미는 여주의 아름다운 작은 미술관이라는 뜻이다.

개관전시는 , , 의 의미를 주제로 아이들의 맑은 눈빛과 도전정신, 시작을 알리는 움직임, 나와 사회가 하나되고, 작가의 존재성과 관계성 차원에서의 하나 됨의 내용, 세 가지 각 주제에 맞게 진열하여 전시된다.

참여작가는 총 33명으로 여주지역작가(한국미술인협회 여주지부, 한국민족예술인총연합 여주지부) 28, 초대작가 5명으로 구성되었으며, 회화, 조각, 사진, 공예 장르를 아우른다.

여주에는 회화나 조각, 공예 등 많은 수의 다양한 분야의 수준 높은 순수미술 작가들이 분포해 있으며 그렇게 훌륭한 작가들이 있었음에도 여주에는 국제전시나 규모 있는 전시를 할 수 있는 전시공간이 없었다.

그러함에도 불구하고 여주문화 예술의 맥을 이끌어 올 수 있었던 힘은 한국미술인협회 여주지부(이하 여주미협)과 한국민족예술인총연합 여주지부(이하 민예총) 중심으로 지역작가들이 단결해 준 덕이었다.

하지만 전문 전시공간 문제 해결은 여주시가 해결해야 할 또 하나의 숙제였다.

이에, 여주시는 그러한 작가들의 사정을 이해하고 실질적으로 당면 과제를 해결해 나가기 시작했다.

여주시의 계획 중 첫 가시화 사업이 바로, 이번에 오픈하는 여주시 미술관 아트뮤지엄 려의 개관이다.

아트뮤지엄 려는 여주 작가들을 위해 여주시가 운영하는 첫 미술관이다.

그리고 미술관이 자리한 이곳은 여주시에 불특정 다수의 관광객과 소비자가 모이는 곳이고 여주를 넘어선 장소이다.

또한, 민간이 운영하는 대형 프리미엄 아울렛 내에 관이 운영하는 예술 공간이 함께 어우러지면서 시너지효과를 얻을 수 있는 구조를 가진 지자체는 여주시가 처음이다.

 

 

[하현정 기자]

<저작권자(c) 경기미디어신문,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