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8 (월)

  • 흐림속초12.1℃
  • 비7.7℃
  • 흐림철원10.4℃
  • 흐림동두천10.1℃
  • 흐림파주9.8℃
  • 흐림대관령10.1℃
  • 흐림백령도7.7℃
  • 비북강릉12.1℃
  • 흐림강릉15.1℃
  • 구름많음동해17.0℃
  • 비서울10.7℃
  • 비인천11.3℃
  • 흐림원주12.7℃
  • 박무울릉도16.1℃
  • 비수원11.5℃
  • 흐림영월13.5℃
  • 흐림충주12.3℃
  • 흐림서산11.7℃
  • 흐림울진16.7℃
  • 비청주13.0℃
  • 비대전12.9℃
  • 구름조금추풍령13.2℃
  • 비안동10.8℃
  • 흐림상주13.5℃
  • 비포항20.4℃
  • 흐림군산12.9℃
  • 비대구19.5℃
  • 비전주12.7℃
  • 흐림울산19.2℃
  • 비창원18.5℃
  • 비광주13.5℃
  • 흐림부산19.0℃
  • 흐림통영20.7℃
  • 비목포12.9℃
  • 비여수17.9℃
  • 흐림흑산도12.9℃
  • 흐림완도15.4℃
  • 흐림고창13.1℃
  • 흐림순천14.6℃
  • 비홍성(예)12.8℃
  • 비제주17.6℃
  • 흐림고산16.7℃
  • 흐림성산17.8℃
  • 비서귀포18.4℃
  • 흐림진주18.7℃
  • 흐림강화10.7℃
  • 흐림양평12.3℃
  • 흐림이천11.9℃
  • 흐림인제11.9℃
  • 흐림홍천11.3℃
  • 구름많음태백11.9℃
  • 흐림정선군12.8℃
  • 흐림제천11.6℃
  • 흐림보은12.3℃
  • 흐림천안12.3℃
  • 흐림보령12.5℃
  • 흐림부여13.1℃
  • 흐림금산12.3℃
  • 흐림부안13.3℃
  • 흐림임실11.8℃
  • 흐림정읍12.8℃
  • 흐림남원13.6℃
  • 흐림장수12.2℃
  • 흐림고창군12.6℃
  • 흐림영광군13.3℃
  • 흐림김해시19.4℃
  • 흐림순창군13.4℃
  • 흐림북창원16.5℃
  • 흐림양산시19.2℃
  • 구름조금보성군15.4℃
  • 흐림강진군14.6℃
  • 흐림장흥14.4℃
  • 흐림해남13.8℃
  • 구름많음고흥14.9℃
  • 흐림의령군19.5℃
  • 흐림함양군15.1℃
  • 흐림광양시17.3℃
  • 흐림진도군14.6℃
  • 흐림봉화12.7℃
  • 흐림영주12.8℃
  • 흐림문경12.8℃
  • 흐림청송군15.9℃
  • 흐림영덕17.1℃
  • 흐림의성14.9℃
  • 흐림구미14.9℃
  • 흐림영천18.4℃
  • 흐림경주시18.9℃
  • 흐림거창15.3℃
  • 흐림합천17.0℃
  • 흐림밀양19.0℃
  • 흐림산청15.3℃
  • 흐림거제21.0℃
  • 흐림남해19.3℃
기상청 제공
천정배 야간지원유세 “이계안 살리자”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정배 야간지원유세 “이계안 살리자”



평택역 건너편 새시장 입구에서 밤 늦게까지 진행


천정배 국민의당 공동대표는 지난 11일 새시장 입구 야간유세에서 이계안은 새누리당과 더불어민주당이 담을 수 없는 큰 그릇이라며 국민의당에 가장 잘 어울리는 인물이라고 말했다.


이어 국민의당이야말로 실질적으로 여야 정권교체를 이룰 수 있는 수권정당이며, 천정배와 이계안을 국회로 보내 이러한 염원을 이루는데 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해달라고 호소했다.


천 대표는 이 자리에서 이계안 후보는 박근혜 대통령이나 남경필 도지사에게 투표한 분들이 가졌던 희망은 이게 아니다그러한 희망은 이계안이 기필코 헛되지 않게 하겠다고 다짐했다.




이 후보는 박근혜정부의 실정에 대해서는 비판적이면서도, “지역경제와 오랜 숙원을 풀어 나가는데서 경제전문가 이계안에 대해 기존의 정당지지 성향을 떠나 초당적으로 판단하고 힘을 모아 줄 것을 호소했다.


이계안 후보는 선거일을 이틀 앞둔 이날 밤 늦게까지 거리의 시민들과 퇴근하는 직장인들에게 지지를 호소하며 야간 강행군을 계속했다.




4.13 총선을 이틀 앞둔 11일 평택을 선거구에는 오후에 안철수 국민의당 상임대표, 야간에 천정배 공동대표가 시차를 두어 지원 출격에 나섰다.


이 같은 집중지원은 이계안 후보의 당내 위상과 함께 전략지역 및 경합지역으로 분류된 평택을구에 대한 국민의당 지도부의 강력한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해석된다.



[이상우 기자]

<저작권자(c) 경기미디어신문,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