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9 (수)

  • 맑음속초5.4℃
  • 박무-2.8℃
  • 맑음철원-2.3℃
  • 맑음동두천-2.5℃
  • 맑음파주-4.9℃
  • 맑음대관령0.0℃
  • 맑음백령도5.7℃
  • 맑음북강릉6.9℃
  • 맑음강릉6.6℃
  • 맑음동해6.6℃
  • 박무서울2.2℃
  • 박무인천3.8℃
  • 맑음원주-0.6℃
  • 구름많음울릉도5.9℃
  • 박무수원-1.2℃
  • 구름많음영월-1.5℃
  • 맑음충주-0.8℃
  • 구름조금서산0.5℃
  • 구름많음울진5.3℃
  • 구름많음청주3.1℃
  • 박무대전5.0℃
  • 맑음추풍령5.7℃
  • 박무안동-2.0℃
  • 구름조금상주-1.1℃
  • 맑음포항3.1℃
  • 구름많음군산4.2℃
  • 맑음대구-0.8℃
  • 구름많음전주5.4℃
  • 맑음울산4.1℃
  • 맑음창원0.8℃
  • 구름많음광주1.5℃
  • 맑음부산5.7℃
  • 맑음통영4.5℃
  • 구름많음목포4.8℃
  • 맑음여수5.5℃
  • 연무흑산도10.9℃
  • 맑음완도2.4℃
  • 구름많음고창1.5℃
  • 맑음순천-4.3℃
  • 박무홍성(예)8.5℃
  • 맑음제주11.2℃
  • 맑음고산12.8℃
  • 맑음성산3.1℃
  • 맑음서귀포9.3℃
  • 맑음진주-3.6℃
  • 맑음강화0.0℃
  • 맑음양평-2.8℃
  • 맑음이천-2.5℃
  • 맑음인제2.1℃
  • 맑음홍천-3.9℃
  • 맑음태백2.1℃
  • 맑음정선군3.0℃
  • 맑음제천-2.3℃
  • 구름조금보은-2.2℃
  • 맑음천안-0.8℃
  • 흐림보령9.1℃
  • 맑음부여-0.1℃
  • 맑음금산-0.4℃
  • 구름조금부안4.0℃
  • 맑음임실-3.4℃
  • 맑음정읍5.7℃
  • 흐림남원-2.7℃
  • 맑음장수3.5℃
  • 맑음고창군1.6℃
  • 구름조금영광군3.6℃
  • 맑음김해시3.9℃
  • 맑음순창군-3.3℃
  • 맑음북창원0.8℃
  • 맑음양산시0.5℃
  • 맑음보성군-2.5℃
  • 맑음강진군-1.8℃
  • 맑음장흥-3.3℃
  • 흐림해남-3.6℃
  • 맑음고흥-2.4℃
  • 맑음의령군-3.3℃
  • 흐림함양군-1.2℃
  • 맑음광양시4.0℃
  • 흐림진도군0.6℃
  • 맑음봉화-4.1℃
  • 구름조금영주-2.6℃
  • 맑음문경-0.6℃
  • 맑음청송군-3.9℃
  • 맑음영덕5.9℃
  • 맑음의성-3.3℃
  • 맑음구미-1.2℃
  • 맑음영천-3.8℃
  • 맑음경주시-2.2℃
  • 맑음거창-0.9℃
  • 맑음합천-3.1℃
  • 맑음밀양-3.5℃
  • 맑음산청-3.5℃
  • 맑음거제7.9℃
  • 맑음남해1.9℃
기상청 제공
문제인 단식농성, 대통령과 여당 분발촉구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문제인 단식농성, 대통령과 여당 분발촉구

39일째 단식중인 유민 아빠 김영오씨와 동조단식을 하고 있는 문재인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대통령과 새누리당은 뭐하고 있습니까 - 당신들이 책임지고 당신들이 수습해야 할 일입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문 의원은 세월호 참사를 계기로 더 이상 같은 비극이 없어야 한다는데 이의를 달 사람은 없습니다.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한 첫걸음이 참사에 대한 철저한 진상조사라는 데 대해서도 이의가 없을 것입니다. 이는 여야의 문제도, 정쟁의 대상도 아닙니다라며 비극과 진상조사를 언급했다.


또한 이미 박근혜대통령은 특별법에 유족 의견을 충분히 반영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도 특검추천권을 야당에 줄 수 있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그러나 실상 새누리당은 이런저런 이유로 유족들 요구를 회피하고 있습니다. 새정치민주연합 박영선 대표가 나름 최선을 다해 협상했으나 유족들 동의를 얻는 데 실패했습니다.”라며 대통령과 여·야의 행적을 지적했다.


이어사태가 이 지경에 이르렀는데도 대통령과 새누리당은 뒷짐만 지고 있습니다. 비겁하고 무책임합니다. 온 국민이 지켜보는 가운데 수많은 우리 아이들이 침몰하는 배에 갇혀 죽어 간 초유의 참사입니다. 왜 그렇게 됐는지 유족들은 물론 국민들은 이해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어떻게 그런 일이 벌어졌는지 정확히 진실을 밝히는 일에 무엇이 두려운 것입니까라며 비겁하다고 질타했다.


문 의원은 진실을 제대로 규명할 수 있는 특별법을 만들어 달라는 유족들 요구를 통 크게 수용 못할 이유가 대체 무엇입니까. 일부에서 실정법 체계 문제를 들고 나오지만, 이는 우리나라 대표 법률가 집단인 대한변협에서도 인정한 바 있습니다. 더구나 세월호 참사의 책임, 수습의 책임 모두 대통령과 정부, 그리고 집권여당에 있습니다. 왜 유족들 설득을 야당에 전가하는 것입니까? 대통령과 여당은 대체 뭘 하겠다는 것입니까?”라며 유족들이 원하는 수사권과 기소권이 포함되는 법을 만들 것을 촉구했다.


또한 세월호 특별법은, 다시 있어선 안 될 참사의 진상을 규명하고 안전한 나라로 가기 위한 최소한의 초석입니다. 그야말로 특별법 중의 특별법입니다. 대통령과 새누리당에 엄중히 요구합니다. 이제 대통령과 새누리당도 나서십시오. 박근혜대통령이 어머니 같은 마음으로 유족들을 만나 그들 이야기에 귀 기울이고 해법을 찾으십시오. 필요하다면 여야와 유족이 함께 대화하도록 해야 합니다라며 세월호 유족들이 원하는 특별법에 대한 대통령과 여당의 관심과 분발을 촉구했다.


<저작권자(c) 미디어여주,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