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5 (목)

기상청 제공
경기도 문화의 전당, 2015 윈터페스티벌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경기도 문화의 전당, 2015 윈터페스티벌



클래식, 발레, 국악, 대중가요 등 다양한 기획공연 13가지 열려

국립발레단의호두까기 인형’, SG 워너비투게더 콘서트


경기도와 경기도문화의전당이 12월 한 달 동안 ‘2015 윈터페스티벌을 펼친다.


‘2015년 겨울, 당신이 원하는 모든 공연이라는 수식어에 걸맞게 클래식, 발레, 국악, 퓨전, 합창, 연극, 대중가요 콘서트까지 장르를 아우르는 다양한 색깔의 공연이 가득하다.




<2015 윈터페스티벌>의 포문은 국립발레단의 호두까기 인형’(125~6)이 연다




이어 체코의 보석 같은 소년 합창단 보니푸에리’(1212)의 천상의 목소리가 대극장 무대를 가득 채운다.


클래식에서 록에 이르는 폭넓은 스펙트럼으로 많은 팬을 보유하고 있는 피아니스트 양방언의 콘서트(1219)와 우리나라 대표 연주자이자 최고의 교육자로 정평이 난 김남윤 바이올리니스트, 퀸엘리자베스 콩쿠르에서 한국인 최초 우승자 임지영 등 바이올린 연주자들로 구성된 국내 유일의 바이올린 오케스트라가 꾸미는 콘서트(1220)로 윈터페스티벌의 품격을 높인다.


부모님과 함께 공연장 나들이를 계획하고 있다면 우리 시대의 소리꾼 장사익이 펼쳐내는 소리판 찔레꽃(1222)을 주목할 만하다


클라리넷 앙상블 레봉벡이 꾸미는 기상천외하고 재미난 음악 여행 레봉벡의 80분간의 세계일주’(1228)는 가족 관객들이 함께 할 수 있는 맞춤형 공연으로 즐거움을 선사한다.


연인이나 친구들과의 즐길 콘서트를 찾는 관객들을 위한 대중가수 콘서트로는 최고 입담꾼으로 방송계를 누비고 있는 가수 윤종신(1224)에 이어 많은 마니아 팬을 가진 SG 워너비(1226~27)투게더 콘서트로 윈터페스티벌의 절정을 이끈다


페스티벌의 대미를 장식할 주인공은 연말콘서트의 강자이자 세 명의 멤버가 아름다운 화음을 펼쳐내는 어반자카파 콘서트(1230~31)12월의 마지막 밤을 로맨틱하게 해준다.


이밖에도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 마스터시리즈3 ‘슈트라우스&차이코프스키’(1210), 경기도립국악단 송년음악회 필연-황홀한 만남’(1217), 경기도립극단 로미오와 줄리엣’(1224~26) 등 도립예술단이 가세하여 페스티벌의 풍성함을 더한다.


<2015 윈터페스티벌>에서는 많은 관람객이 부담 없이 공연을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할인제도를 제공해 주머니를 가볍게 해준다


특히 경기도문화의전당 유료회원인 <아트플러스회원>은 윈터페스티벌 공연별로 10%에서 최대 50% 까지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다.


부지런한 관객들을 위한 조기예매도 마련해 공연별로 최대 40%까지 할인해 준다


공연에 따라 가족 관람객을 위해 가족석(3인 이상 구매 시 30% 할인)이 따로 준비된 공연도 있어 관람 공연별로 할인혜택을 꼼꼼히 살펴보면 도움이 된다.



<저작권자(c) 경기미디어신문,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