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7 (수)

  • 맑음속초6.5℃
  • 구름조금5.1℃
  • 구름조금철원4.3℃
  • 구름조금동두천6.0℃
  • 맑음파주5.8℃
  • 맑음대관령-1.0℃
  • 구름조금춘천5.2℃
  • 맑음백령도7.9℃
  • 맑음북강릉6.5℃
  • 맑음강릉7.3℃
  • 맑음동해7.5℃
  • 맑음서울6.7℃
  • 맑음인천6.7℃
  • 구름많음원주4.2℃
  • 구름많음울릉도8.4℃
  • 맑음수원6.0℃
  • 구름많음영월4.8℃
  • 구름많음충주4.5℃
  • 구름많음서산8.0℃
  • 구름조금울진7.4℃
  • 구름많음청주6.3℃
  • 구름많음대전6.2℃
  • 구름많음추풍령5.5℃
  • 구름많음안동4.5℃
  • 구름많음상주6.9℃
  • 구름많음포항6.8℃
  • 흐림군산8.6℃
  • 구름많음대구7.3℃
  • 구름조금전주7.5℃
  • 구름조금울산8.4℃
  • 맑음창원9.4℃
  • 맑음광주8.2℃
  • 맑음부산9.0℃
  • 맑음통영9.1℃
  • 맑음목포8.9℃
  • 구름조금여수8.4℃
  • 맑음흑산도10.7℃
  • 맑음완도10.5℃
  • 맑음고창9.0℃
  • 맑음순천8.0℃
  • 구름많음홍성(예)8.4℃
  • 구름많음6.1℃
  • 구름많음제주12.5℃
  • 구름많음고산12.0℃
  • 구름많음성산12.1℃
  • 구름조금서귀포12.7℃
  • 맑음진주6.2℃
  • 맑음강화6.4℃
  • 구름많음양평0.2℃
  • 구름많음이천4.1℃
  • 구름조금인제4.4℃
  • 구름조금홍천3.0℃
  • 구름많음태백0.4℃
  • 구름많음정선군3.5℃
  • 구름많음제천3.9℃
  • 구름많음보은6.2℃
  • 구름많음천안5.4℃
  • 흐림보령8.3℃
  • 구름많음부여7.1℃
  • 흐림금산6.7℃
  • 구름많음7.0℃
  • 구름조금부안9.7℃
  • 구름많음임실6.9℃
  • 맑음정읍8.5℃
  • 구름조금남원4.4℃
  • 흐림장수5.5℃
  • 맑음고창군8.6℃
  • 맑음영광군9.1℃
  • 맑음김해시8.6℃
  • 맑음순창군5.5℃
  • 맑음북창원8.8℃
  • 맑음양산시9.3℃
  • 맑음보성군9.4℃
  • 맑음강진군9.7℃
  • 맑음장흥9.2℃
  • 맑음해남10.1℃
  • 맑음고흥9.3℃
  • 맑음의령군9.0℃
  • 구름많음함양군7.6℃
  • 맑음광양시8.8℃
  • 맑음진도군10.4℃
  • 흐림봉화4.5℃
  • 구름많음영주4.2℃
  • 구름많음문경6.2℃
  • 구름많음청송군4.8℃
  • 구름많음영덕7.4℃
  • 구름많음의성2.6℃
  • 흐림구미8.4℃
  • 구름많음영천8.3℃
  • 구름많음경주시8.7℃
  • 구름조금거창7.6℃
  • 맑음합천9.3℃
  • 구름조금밀양5.7℃
  • 구름조금산청8.1℃
  • 맑음거제8.8℃
  • 맑음남해8.8℃
기상청 제공
SNS의 위력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피니언



어제(4일) 밤 10시가 되기 전인 저녁 무렵부터 서울시청광장에는 월드컵이나 올림픽 경기 때 응원을 위해 모였던 사람들보다 더 많은 7만명(주최측 추산)이 모여 싸이(본명 박재상, 36)의 무료공연에 흠뻑 도취되었다.

유튜브가 실시간방송을 하겠다고 했지만 8만 명 이상이 동시접속을 시도해 접속자가 너무 많아 제대로 된 영상을 보기가 힘들 정도였고, 유스트림이나 아프리카 인터넷방송을 우회하여 그나마 공연을 볼 수 있었다.

사실 싸이는 그 동안 가수 김장훈과 함께 콘서트를 하며 라이브와 열광하는 무대를 보여준 데뷔 12년 차이지만, 톱가수는 아니였다.

K-POP의 한류가 아시아와 유럽을 흔들었고 미국에 막 발을 내딛는 시기인 지난 7월 싸이가 발표한 정규6집 <싸이6甲 Part.1> 타이틀 곡 '강남스타일'이 유튜브를 통한 소셜미디어로 번져나갔고, 트윗터를 통해 미국 톱가수 어셔, 브리트니 스피어스 등 명사들의 리트윗에 유튜브 접속이 기하급수적으로 늘어 73일만에 3억 건 이상을 돌파했다.

물론 ‘좋아요’클릭도 세계 최고임을 기네스가 인정했다.

우리는 싸이의 '강남스타일' 한방이 오늘의 최고 자리에 설 수 있게 한 이유를 알아야 한다.

또한 싸이가 음악세계의 최고라는 빌보드 1위를 목전에 두고 있는 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그 뒷배경을 들여다 볼 필요가 있는 것이다.

그 동안 SNS나 소셜미디어가 기존의 어떤 매체보다 강력하다는 것을 예견했지만, 전 지구인을 대상으로 폭발적인 집중력을 보이게 한 것에 대해 시대가 변화함을 읽어야 할 것이다.

스마트폰의 폭발적인 수요로 모두가 소형컴퓨터로 무장하게 되었고, 놀라운 화소수의 카메라와 캠코더로 영상과 동영상을 찍을 수 있게 되었으며 트위터와 페이스북, 유튜브와 카톡 등을 통해 친구들에게 새로운 소식을 즉시 보낼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이러한 소식들을 수동적으로 받아들이기만 하는 것이 아니라 자신의 느낌을 더해 또 다른 친구에게 보낼 수 있게 되어 더 빨리, 더 멀리 전파되게 된 것이다.

게다가 이러한 소식들은 재생산되는 플래시몸이나 패러디물로 그 소식을 더 많이 전파하게 되는 것이다.

평생교육시대에 스마트폰으로 전화를 걸거나 받는 데만 사용하거나, 골치 아파서 포기를 한다면 운전면허 없이 현대를 살아간다 할 것이다.

메스미디어의 추락은 이미 예견된 것이다.

싸이가 월드스타로 우뚝서게 된 과정을 그저 젊은이들의 작은 소동으로 바라본다면 논, 밭 갈고 농산물과 가축을 키워 도매시장에 올리는, 우리는 언제나 축제다운 명품축제가 될 것인가 하는 지금의 고민에서 벗어날 수 없을 것이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