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1 (토)

  • 맑음속초27.9℃
  • 구름조금23.3℃
  • 구름많음철원22.4℃
  • 맑음동두천23.7℃
  • 구름많음파주23.1℃
  • 맑음대관령22.4℃
  • 흐림백령도15.5℃
  • 구름조금북강릉26.9℃
  • 맑음강릉29.5℃
  • 맑음동해24.1℃
  • 구름조금서울24.0℃
  • 맑음인천19.2℃
  • 맑음원주23.6℃
  • 맑음울릉도21.9℃
  • 맑음수원22.9℃
  • 맑음영월23.2℃
  • 맑음충주23.4℃
  • 맑음서산22.2℃
  • 구름조금울진22.1℃
  • 맑음청주23.9℃
  • 구름조금대전25.1℃
  • 맑음추풍령23.1℃
  • 맑음안동25.1℃
  • 맑음상주26.8℃
  • 맑음포항27.8℃
  • 맑음군산22.3℃
  • 맑음대구26.0℃
  • 구름조금전주23.8℃
  • 맑음울산27.0℃
  • 맑음창원26.7℃
  • 맑음광주25.2℃
  • 맑음부산22.8℃
  • 구름조금통영25.0℃
  • 맑음목포23.0℃
  • 맑음여수24.5℃
  • 맑음흑산도21.3℃
  • 맑음완도26.3℃
  • 맑음고창24.2℃
  • 맑음순천25.4℃
  • 맑음홍성(예)23.7℃
  • 맑음23.8℃
  • 맑음제주23.1℃
  • 맑음고산18.8℃
  • 맑음성산24.5℃
  • 맑음서귀포22.4℃
  • 맑음진주27.7℃
  • 구름많음강화18.5℃
  • 맑음양평23.6℃
  • 맑음이천24.7℃
  • 맑음인제23.3℃
  • 맑음홍천23.2℃
  • 맑음태백23.1℃
  • 맑음정선군25.0℃
  • 맑음제천23.3℃
  • 맑음보은23.1℃
  • 맑음천안22.4℃
  • 맑음보령22.1℃
  • 맑음부여24.2℃
  • 구름조금금산24.0℃
  • 구름많음24.4℃
  • 맑음부안23.1℃
  • 맑음임실23.6℃
  • 맑음정읍24.1℃
  • 맑음남원24.7℃
  • 맑음장수23.9℃
  • 맑음고창군24.2℃
  • 맑음영광군23.6℃
  • 맑음김해시27.0℃
  • 맑음순창군24.7℃
  • 맑음북창원26.6℃
  • 맑음양산시28.1℃
  • 맑음보성군27.1℃
  • 맑음강진군25.7℃
  • 맑음장흥25.9℃
  • 맑음해남24.3℃
  • 맑음고흥25.7℃
  • 맑음의령군28.1℃
  • 맑음함양군26.7℃
  • 맑음광양시27.0℃
  • 맑음진도군22.5℃
  • 맑음봉화24.5℃
  • 맑음영주24.5℃
  • 맑음문경25.1℃
  • 맑음청송군26.3℃
  • 맑음영덕28.1℃
  • 맑음의성26.1℃
  • 맑음구미26.0℃
  • 맑음영천26.6℃
  • 맑음경주시28.3℃
  • 맑음거창26.0℃
  • 맑음합천26.9℃
  • 맑음밀양28.0℃
  • 맑음산청26.8℃
  • 맑음거제25.7℃
  • 맑음남해25.0℃
기상청 제공
국토부 유라시아 교통물류 국제 심포지엄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부 유라시아 교통물류 국제 심포지엄

국토교통부(장관 유일호)는 세계 육지면적의 40%를 차지하는 유라시아(Europe+Asia) 대륙에 하나된 국제 교통물류망을 실현하기 위하여, 유라시아 지역 50여개 국가의 대표가 한자리에 모인유라시아 교통물류 국제 심포지엄9.9()부터 9.11()까지 23일의 일정으로 서울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유라시아 대륙을 향한 한국의유라시아 이니셔티브구상을 구체화하는 실천과제 중 하나로서, 경원선 복원 등 남북철도 연결노력과, “나진-하산(Hassan) 물류 사업*”, “유라시아 친선특급**” 유라시아 대륙 교통망으로 연결하고자 하는 시범사업과 일련의 흐름을 같이하는 행사이다.


* 나진-하산 복합물류 시범운송: 러시아의 천연자원(유연탄 등)을 북한의 나진항까지 연결된 시베리아철도(TSR)와 해운을 활용하여, 포항까지 2차례 운송(‘14.12, 15.4-5)


* 유라시아친선특급(7.14-8.5): 부산과 목포를 출발하여 서울, 러시아 블라디보스톡을 거쳐 독일 베를린까지 250명의 각계각층의 인사를 대상으로 친선열차를 운행


또한, 이번 행사는 박근혜 대통령이 작년 10월 아시아·유럽정상회의(ASEM)에서 유라시아 교통망의 연계(Connectivity)”를 강조하고, 고위급 대표가 참석하는 국제심포지엄 개최를 제안함에 따라 채택된 행사이며, 지난 4ASEM 교통장관회의에서 최종 확정되었다.


이번 심포지엄에는 러시아, 중국 및 중앙아, 유럽, 동남아 등의 교통·물류 장·차관을 비롯한 50여개 국가의 수석대표와 샴샤드 악타 UNESCAP 사무총장, 호세 비에가스 OECD ITF 사무총장, IMO 임기택 사무총장 당선자를 비롯한, WB, ADB, ICU, OSJD, GTI 등 국제기구의 주요 인사가 참석한 가운데, 유일호 국토교통부 장관의 개회사, 각국 수석대표들이 참석한 장관세션, 그리고 전문가 세션을 중심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심포지엄은단절없는 교통물류체계를 통한 유라시아 이니셔티브 구현이라는 주제 하에, 샴샤드 악타 UNESCAP 사무총장, 호세 비에가스 OECD ITF 사무총장, IMO 임기택 사무총장 당선자가 기조연설을 진행하며, 이어서, “각 국가별 정책과 전략을 다루는교통장관세션, “육상과 항공, 해운과 물류, 제도개선과 재원조달 방안등을 논의하는 3개의 전문가 세션이 진행된다.


국토교통부는 유라시아에 대한 각 국가들의 높은 관심과 적극적 참여가 있었던 만큼, 금번 심포지엄을 바탕으로 유라시아 각국의 인프라 계획이 한자리에서 공유되고, 제도와 투자의 상호 연계 방안 등의 당면과제들을 실질적으로 논의하는 계기가 마련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국토교통부는 심포지엄에 참석한 유라시아 각국의 장·차관과 국제기구 대표를 대상으로 교통분야의 고위급 외교활동을 전개한다.


9.8()-9.9() 양일 간 -러 교통협력회의”, “-러 철도협력회의-러 교통장관회의등을 개최하여 TKR-TSR 연계협력방안, 철도물류 활성화 방안, -러 항공협력 강화방안 등 러시아와의 현안들을 논의하고 인도, 베트남, 불가리아, 우크라이나 등의 장·차관급 수석대표와 양자회담을 개최하여, 도로·철도·항공분야의 협력사업 발굴 및 우리기업의 SOC분야 해외진출 지원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특히, 참가한 주요국 장차관 및 국제기구 대표들과 면담을 희망하는 우리기업들과 미팅 기회도 주선하여 우리나라 기업들이 유라시아 국가에 대한 진출의 기회로 활용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심포지엄의 마지막 날인 11()에는 참석한 외빈들을 대상으로 판문점과 개성공단 CIQ 등을 방문하는 현장견학 프로그램도 운영할 예정이며, 서울에서 대전까지 KTX 시승하는 부대행사도 개최한다.


국토교통부는 각국의 대표들을 대상으로 하는 이번 현장견학을 통해 유라시아로 진출하는 육로가 막혀있는 단절구간의 현실을 보여줌으로써, 하루빨리 단절구간이 연결될 수 있도록 각국의 공감대를 형성하고 협조를 구하는 좋은 기회로 활용할 계획이다.


유일호 국토교통부 장관은 한국의 적극적인 주도하에 유라시아의 주요 인사들이 한자리에 모인 의미 있는 행사를 개최하게 된 만큼, 앞으로도 유라시아 소통의 길을 개척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으며, “국민들께서도 유라시아 교통물류망 연결 문제의 중요성에 대해 적극적인 관심을 가져줄 것을 당부했다.



<저작권자(c) 경기미디어신문,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