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5 (목)

기상청 제공
용인시, 용인혁신교육지구 시즌3 업무협약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동지역

용인시, 용인혁신교육지구 시즌3 업무협약

17.jpg

 

용인시는 지역교육공동체 구축을 위한 혁신교육지구 지정과 시즌3 사업의 원활한 진행을 위해 경기도교육청과 서면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16일 밝혔다.

지난 2019년부터 2020년까지 진행된 용인혁신교육지구시즌2 사업이 2월말 종료 되는데 따른 후속조치다.

협약에 따라 시와 교육청은 20213월부터 20262월까지 학교와 지역사회가 주체가 되어 모두를 이어, 지역과 함께 성장하는 용인교육라는 비전을 실현하기 위해 서로 소통·협력해나기로 했다.

구체적으로 두 기관은 혁신교육지구의 행정·재정 지원을 비롯한 사업 기획·운영을 담당하고 혁신교육지원센터의 원활한 운영을 돕게 된다.

아울러 용인시교육지원청은 세부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매년 시와 부속합의를 체결해 인적·물적 자원의 교류는 물론 학교를 대상으로 보조금을 교부·관리하는 등 공교육의 질적 향상을 위해 협력한다.

이와 관련 시는 교육자치, 교육협력, 미래교육 등을 목표로 318억여원을 투입해 용인혁신교육지원센터 운영, 지역사회 인프라 확대, 창의융합 미래교육 등 9개 과제를 추진한다.

먼저 오는 3월 기흥구 신갈동 옛 기흥중학교 1층 평생학습관 내에 127.5규모로 학교와 지역사회 연계망 구축을 위한 플랫폼인 혁신교육지원센터를 개소한다.

이곳에선 민··학 협력을 통한 지역교육공동체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지역사회 교육인프라를 활용해 우리학교 디자인하기, 메이커 교육, 함께하는 마을교사 등 창의인재 양성 프로그램을 운영할 방침이다.

이 밖에도 시는 이번 시즌3 사업을 통해 꿈찾아드림 특성화교육을 비롯해 내고장 용인 문화체험, 진로연계 맞춤형 교육 등 20여개의 세부사업을 추진한다.

 

18.jpg

 

백군기 용인시장은 이번 협약은 시의 미래를 이끌어갈 청소년들이 지역사회를 기반으로 한 고른 배움과 성장의 기회를 통해 창의인재로 거듭나도록 돕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역사회의 다양한 인프라를 활용한 특색있는 교육 프로그램을 발굴해 용인형 혁신교육지구의 수준을 높여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시는 지난해 8월 시청 시장실에서 백 시장을 비롯한 이윤식 용인교육지원청장, 김기준 용인시의회의장이 참석한 가운데 용인형 혁신교육지구 시즌3 업무협약에 관한 합의서를 교환한 바 있다.

 

 

[하현정 기자]

<저작권자(c) 경기미디어신문,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