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펼쳐보기

건강

3차원 세포배양기술 새로운 암치료법

경기미디어신문 | 2016.01.06 09:37

융기원, 김성훈 교수 연구팀 암 치료제 개발의 획기적인 기술


국내 연구팀이 실제 암 환자의 세포를 활용하여 새로운 세포배양기술을 개발하고 이를 이용해 암에 효과적인 약물을 검색하는 등 암 치료의 획기적인 계기를 마련하는 성과를 냈다.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원장 박태현, 이하 융기원) 김성훈 교수 연구팀(바이오융합연구소장/의약바이오컨버젼스연구단장)은 삼성서울병원 난치암연구사업단(단장 남도현 교수)과 대구경북과학기술원 황대희 교수와 공동연구를 통해 암세포의 3차원 배양기술을 이용한 유효 약물 검색법을 개발했다고 6일 밝혔다.


한편, 이 연구성과는 암 분야 최고 국제학술지인 캔서 리서치(Cancer Research)1216일자 온라인에 게재되었다.


연구원에 따르면 암 치료제 개발은 여타 질병 중 치료제 개발에서 가장 난이도가 높은 영역이다


환자마다 암 발생 원인이 매우 다양하고 치료 방법도 다른데다 암의 원인을 찾기 위해 복잡한 유전자 분석을 거쳐야 하기 때문이다


이러한 복잡성은 약물의 낮은 치료 효과와 다시 재발하는 원인이 된다.


이 때문에 다양한 암을 단순하게 분류하고 시기적절한 유효 약물을 경제적이고 신속하게 찾아내는 방법이 획기적인 대안으로 연구되어 왔다.


연구팀은 이러한 문제점을 극복하기 위해 유전적 배경과 종류가 다른 100가지 암세포들을 3차원으로 배양하여, 이들이 그 모양에 따라 4가지 유형(구형, 집단형, 포도형, 비형성형)으로 단순하게 구분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또한 각 유형의 암들은 기존의 항암제에 대하여 매우 다른 감수성을 가지고 있다는 점도 밝혀냈다.


특히 암세포 중 3차원적 모형에서 구형(round type)을 이루는 암들은 많은 항암제들에 대하여 내성을 보이고 있어서 이러한 종류의 암들을 치료하기 위해서는 약물의 투과력을 높일 수 있는 치료가 병행되어야 한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번 연구는 실제 뇌종양 환자들로부터 유래한 암세포에 적용해 동일한 결과를 얻음으로써 암세포의 3차원 배양기술을 이용한 형태분석이 항암제 개발과 치료를 위한 신속하고 경제적인 방안이 될 수 있다는 가능성을 제시했다.


이 결과는 기존 암 치료제 개발에 전환점이 될 수 있는 중요한 발견으로, 연구팀은 이 연구를 더욱 발전시켜 자동화된 최첨단 3차원세포 약물 검색시스템 개발에 성공했다


연구팀은 시스템 자체 상용화뿐 아니라 시스템이 필요한 제약회사와 연구기관에 이 기술을 제공할 계획이다.


김성훈 교수는 암 치료제 개발에 새로운 관점을 제공하고 개발 기간을 단축할 수 있는 등 앞으로 많은 암 치료제 개발이 기대되는 획기적인 기술이라며 이를 활용하여 다양한 암 치료제 개발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c) 경기미디어신문,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8개(1/1페이지)
건강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 3차원 세포배양기술 새로운 암치료법 경기미디어신문 2016.01.06 09:37
7 파킨슨병, 약물조절 및 운동 등이 도움 사진 첨부파일 경기미디어신문 2015.11.09 08:37
6 개인 유전자 맞춤형 치료법 발견 사진 첨부파일 경기미디어신문 2015.11.09 08:21
5 심근경색증·뇌졸중, 시간이 생명 사진 첨부파일 경기미디어신문 2015.09.30 16:49
4 대상포진, 50대 이상 여성에서 빈발 경기미디어신문 2015.09.29 16:50
3 환절기 극심해지는 알레르기성 비염 사진 첨부파일 경기미디어신문 2015.09.16 22:28
2 치매 전 경도인지장애, 5년간 4.3배 증가 경기미디어신문 2015.09.14 09:09
1 누리캅스,강남더밝은안과 등 MOU 사진 첨부파일 경기미디어신문 2015.07.11 16:11
ec_happycity1
yj_myung1
gg_north1
gedu_suk1
ivesam
하단 전체메뉴 열기 버튼